SELECT a.*, b.labelName AS publisherName, c.name, d.packageName, e.styleName, f.price, g.countryName, h.recordingTypeName, i.labelName AS labelName FROM CDList a LEFT JOIN label b ON a.labelA=b.labelNumber LEFT JOIN artist c ON a.artist=c.artistNumber LEFT JOIN package d ON d.packageNumber=a.package LEFT JOIN style e ON e.styleNumber=a.style LEFT JOIN priceList f ON f.priceNumber=a.price LEFT JOIN country g ON g.countryNumber=a.country LEFT JOIN recordingType h ON h.recordingTypeNumber=a.recordingType LEFT JOIN label i ON a.labelB=i.labelNumber WHERE a.barcode='501004040'
Elka Atanasova
[Winds Of The Rhodopes (s4040)]
SIWAN / | ART ROCK | KOREA | 1CD | 501004040

최근입고 : 2004-03-23

주문수량 :
{ Track List }

DISC 1
1. Fatchenitza
2. Paganinski Overdrive Horo(r)
4. Humble Bees And Scorpions
6. Harmonium
{ Comment }
10년 전, Erdenklang Sampler를 처음 접했을 때 신선한 충격을 받았다. 몇 년후 결국 그중 한 곡을 FM의 시그널로 사용하게 되었는데, 당시 미국에서 발매되는 New Age 음악들이 텐션(긴장감)이 결여된 반면, 독일의 New Age는 무엇인가 아기자기한 맛이 있었다. Erdenklang과 또 다시 인연을 맺게된 것은 얼마전의 일이다.

Eela Craig의 국내발매를 기다리고 있던 중, 독일에서의 Eela Craig의 CD 발매소식을 접했는데 바로 그 근원지가 Erdenklang이었던 것이다. 그리고 옛 Eela Craig의 제작자가 바로 Erdenklang의 설립자 Ulrich Rutzel씨라는 것을 알게되었다. 지난 8월, 독일의 조그만 마을 산중턱에 위치한 그의 일터를 찾아갔을 때 그의 남다른 음악에 열정에 감동을 받게 되었다.

집 값이 껑충 뛰어버린 함브르그를 떠나 그는 전원생활을 즐길 수 있는 산 속의 별장을 사무실 겸 집으로 사용하고 있었다. 울창한 숲 속에 20개의 스피커를 설치, 자신이 제작한 자연음향을 항상 틀어놓는다. 그 소리들을 듣기 위해 독일 각지에서 관광객들이 모여든다는 데, 그날도 중년부부가 자연의 소리들을 연주하는 Erdenklang성을 찾아왔다. Ulrich Rutzel, 그는 백발의 멋진 신사로 1970년대 초 Polydor, Metronome, BASF, Pilz사 등에서 활약했던 명 프로듀서였다.

그는 내가 그곳을 떠날 때까지 독일 Progressive Rock 역사의 여러 가지 숨은 비화들을 들려주었는데, 이 분야의 대부였던 Rolf Urlich Kaiser가 정신병원에서 요양하고 있다는 사실은 커다란 충격이었다.

사설이 길어졌지만 Ulrich Rutzel이 추천한 몇 작품들을 라이센스로 소개하게 되었다. 그는 지난 10년 동안 Erdenklang을 통해서 90여 개의 작품을 제작했는데, 불가리아의 소녀 바이올리니스트 Elka Atanasova의 본작도 그가 제작한 독특한 작품이다.

깜찍한 소녀가 거머쥔 활에서 뿜어 나오는 사운드는 정열과 힘이 넘쳐흐른다. 그녀는 불가리아 최고의 Gadulka(바이올린의 일종) 연주자인 부친으로부터 민속음악과 고전음악을 배웠고, 14세 때 고전음악의 길을 벗어나 자신만의 연주영역을 찾았다.

본작은 결혼식에 연주되는 민속음악과 고전음악들을 변형시킨 날카롭고 강렬한 연주를 초반부에 들려주며, 후반부에서는 불가리아의 토속적인 보컬을 삽입, 신비로운 사운드를 전개하고 있는데 파가니니를 현대적으로 증폭, 증속시켜 해석한 'Paganinski Overdrive'와 여왕벌의 비행 그리고 커버에 그려진 먹음직스러운 예쁜 바이올린이 우리를 사로잡는다.

[아트록 매거진] 10호 발췌
자료제공/시완레코드
돌아가기